기본 콘텐츠로 건너뛰기

워킹맘의 편리한 밥반찬부터 캠핑 음식으로도 좋은 심플리쿡 함박스테이크, 미트볼 Simply Cook

바쁜 일상을 지내다보면
종종 레트로트 식품을
이용하게 됩니다.
간단하게 전자레인지를 돌리거나,
끓여주는 것만으로 
음식이 완성되는 기적!
오늘은 최근 제가 접해본
심플쿡의  세가지 제품을
리뷰해보려합니다.



심플리쿡의 함박스테이크, 미트볼, 치즈 스테이크


gs25 심플리쿡 레트로트


오늘 소개할 제품 세가지.
자주 다니는 GS25 편의점에서 
사장님께 추천 받은 상품이었는데
2+1 행사를 하는 것을 보고
냉큼 구매해보았습니다.


미트볼 gs25


가장 처음 맛 본 제품은
토마토 미트볼이었습니다.

심플리쿡 gs25 제품


오늘 소개하는 제품 세가지 모두
개봉하지 않고 전자레인지에
돌려주기만 하면 완성되는
제품들입니다.
하지만 증기 배출구이기도 하기에
개봉할 때는 모두 주의!


심플리쿡 미트볼 영양


심플리쿡 토마토 미트볼에 대한
영양 정보 및 세부 정보.
생각보다 칼로리는 낮은 편.



전자레인지 미트볼


전자레인지에 바로 돌려주었습니다.
빵빵하게 부풀어 오르면서 
조리는 완성 ! 
바로 손을 대면 뜨거우니
부조건 조심하세요!


미트볼 편의점


꽤 그럴싸한 미트볼이
나와주었습니다.
토마토를 베이스로 해서 
상콤한 향이 나고
고기도 퍼석하지 않고 
부드러운 식감.
단짠의 토마토 미트볼.
아이들이 좋아할만한 맛.
그리고 간단한 맥주 안주로도
잘 어울리는 맛이었습니다.



심플리쿡 함박스테이크


다음은 함박스테이크.
마찬가지로 조리법은
전자레인지에 돌려주면
그것만으로 완성.

함박스테이크 마트


역시 칼로리는 낮은편
하지만 이렇게 보니
용량에 비하면 또 낮다고
하기엔 애매한 감이 없지
않아 있었습니다.
하지만 난 맛있으면 되기에
바로 맛 보러 전자레인지 앞으로.


함박 심플리쿡


역시 개봉하면서 
소스 향부터 촤르르 느껴집니다.
익숙한 시판 데미그라스 소스향이
나면서 모습을 나타낸 함박 스테이크.
사실 처음 보았을 때...
조리봅 더, 이름도 심플하지만 
함박 스테이크 크기 자체도 
너무 심플한 것이 아닌가
생각이 들었습니다.
맛은 달달하면서 짭짤한 맛
이거 뭐 아이들이라면,
초딩 입맛을 가진 분들이라면
안 좋아하기 힘든 맛 입니다.

마츠다부장 치즈함박스테이크


어엇..?!
형이 왜 여기서 나와..?
갑자기 모델로 나타난
마츠다 부장님
개인적으로 좋아하는 
마츠다 부장님 사진이
박힌 것은 좋은데 
왜 모든 제품들 중에 
이 제품에만 있지?! 
라는 생각도 들었습니다.
굳이 해야했나?!
하려면 다 하지 이 제품에만?!
마케팅 비용을 줄여서 
제품 가격을 가성비 좋게 하는게
낫지 않을까?!

마츠다부장 심플리쿡


뭔가 요상한 언발란스 
느낌을 느끼면서 
제품 정보도 보아줍니다.
세 가지 제품 중에는
가장 높은 칼로리.
아무래도 치즈가 추가되다보니
칼로리가 약간 높아진 것 같았습니다.

치즈함박스테이크 gs25


드디어 제품 개봉.
놀랍도록 겉모습에서는
그냥 함박스테이크와
차이점을 알 수 없었습니다.
뭐지?! 제품이 잘 못 들어간건가?!
하는 생각이 들 정도.
함박스테이크를 갈라서 안을 보아도
뭔가 딱 보이지 않았는데
자세히보니 작은 치즈 조각들이
콕 콕 박혀있는 것을 볼 수 있었습니다.
그런데 이 작은 치즈 조각이 
생각보다 강한 풍미를 내주었습니다.
데미그라스 소스에 
돼지고기, 소고기가 잘 배합된 
함박스테이크 패티.
그 사이에 치즈가 풍미를 더 해주니
맛이 더욱 고급스러워졌습니다.
개인적으로 세 제품 중에서
하나만 선택하라면 
저는 치즈 함박스테이크!


요약

세 가지 모두 간편한 제품으로
조리법이 심플하면서
맛도 괜찮은 제품들이었습니다.
다만 아쉬운 점이라면
양이 아닐까 싶네요.
어느 정도 성장기에 들어선
아이들 밥 반찬으로 한다면
제품 하나로는 어림도 없을 것 같아요.



협찬이나 지원을 받지 않고
직접 경험하고 맛보고 
지극히 주관적으로 리뷰합니다.



댓글

이 블로그의 인기 게시물

가성비 좋고 알찬 구성의 대패삼겹살 전문점. 망원 대패상회

모든 고기는 옳고, 그 안에서 골라먹는 재미가 있죠. 개인적으로는 보통  생삼겹살을 선호하지만  종종 대패 삼겹살이 떠오를 때가 있습니다. 어릴적 추억 소환과 함께 요즘엔 줄서먹는 인기 몰이 메뉴. 푸짐하게 고급 구성으로 대패 삼겹살 즐기기. 대패 삼겹살 어디까지 드셔보셨나요?! 오늘 소개할 곳은 대패 삼겹살 프랜차이즈 중에  하나인 대패상회 입니다. 저는 최근 동네 근처에 대패상회 망원 지점이 오픈해서 방문해볼 수 있었습니다. 대패상회 내부는 깔끔합니다. 보통 대패 삼겹살하면 떠오르는 편하면서도 조금 낙후된(?) 그런 느낌이 아닙니다. 각 테이블에 패드를 통해서 주문 할 수 있는 시스템. 대패 삼겹살 집에서 이런 신식 시스템을 만날 줄이야. 물론 패드 이용이 어렵고, 불편한 분들을 위해서  대면 주문도 함께 받고 있습니다. 전체적으로 저렴한 가격. 상차림비가 개인당 있긴 하지만 전혀 아깝지 않을 정도의 비용. 다양한 사이드 메뉴와  주류 및 음료까지 저렴한 점이 또 다른 장점이자 매력포인트. 저를 놀라게 했던 점 중 하나. 주문과 함께 상차림이 나오는데 쌈밥집도 아닌데 쌈 종류와 양이 어마어마하게 나와줍니다. 개인적으로 쌈싸먹는 것을 좋아해서 이렇게 다양한 종류의 쌈을 제공해주는 것은 완전 극호! 대패 삼겹살집에서  이런 쌈을 만나다니?!!! 쌈에서 끝이 아니었습니다. 김치, 콩나물 무침, 채썬 양파, 콘슬로우, 만두, 호박, 치즈떡 등등등 반찬도 다양했습니다. 거기에서 끝이 아니었습니다. 셀프바를 이용 가능한데 일단 기본찬으로 제공된  모든 찬들부터 그 외에 두부, 부추 등 추가된 재료와 반찬들이 있었고, 한 쪽에는 쌈채소 셀프바도 있었습니다! 대패 삼겹살 집 셀프바에서 이런 호사라니?! 상차림 비 있는 것이 아깝지 않죠?! 이제 본격적으로 맛을 보아야겠습니다. 저와 일행이 주문한 메뉴는 대패삼겹살과 대패목살. 가장 기본적이면서  이 곳의 대표 메뉴를 주문했습니다. 불판이 달궈지기를 기다리는 것은 참 고된 일입니다. 야채에서 고기까지  차곡 차곡 올려주

망원동 새로 생긴 숯불돼지갈비명가 이천억 방문 후기

마포구 망원동에는 맛집이 많기로 유명한 동네입니다.  일식, 양식, 중식 할 것 없이 한 가닥 한다는 가게들이  꽤 즐비하게 모여있습니다. 그런 동네에 종종 새로 생기는 음식점들을 볼 수 있는데  걱정이 되면서도 내심 기대도 되어 새로 오픈한 곳에 방문해보았습니다. 오늘 방문한 곳은 바로 숯불 돼지갈비 전문점 이천억 돼지갈비 입니다.  마포구 망원 숯불돼지갈비명가 이천억 방문기 망원동에 새로 생긴 돼지갈비집. 근처에 잘나가는 명륜진사갈비와 원조 청기와 숯불갈비가 있는데도 떡 하니 크게 들어왔습니다. 그만큼 자신 있다는 뜻인가?! 내부는 특별한 것은 없습니다. 사실 이천억 돼지갈비가  들어온 이 음식점 자리는 이 전에 몇 개의 음식점이 들어왔던 자리라서 그런지 그 구조 그대로 사용하고 있었습니다. 망원 이천억 돼지갈비의 메뉴판. 메인 메뉴인  초벌 숯불 돼지갈비 부터해서 삼겹살, 불고기, 갈비탕 까지 다양한 메뉴들이 준비되어 있었습니다. 점심 메뉴까지 있는 곳! 테이블에도 메뉴판이 있었어요. 음... 요즘 물가가 비싸지기도 했지만 일단 전체적으로 저렴한 가격은 아니었습니다. 좋은 고기를 쓰나보지?! 기본찬이 나와주었습니다.  고추 된장 무침,  양파 장아찌, 샐러드,  가지튀김, 더덕 무침?! 독특하게도 가지 튀김 소스는 옛날 스타일 케찹 마요네즈 소스. 더덕은 말린 더덕? 인 것 같았습니다.  독특한 것 없이 보였는데  뭔가 독특하면서도 흥미진진. 잘 볼 수 없는 구성이었습니다. 저와 지인은 돼지생갈비와 초벌 숯불돼지갈비 각 각 1 인분씩 주문 해보았습니다. 숯불돼지갈비 3+1 행사를 하고 있었지만 다양하게 먹어 보고,  맛이 어떤가 보기 위함이었지요! 일단 생 돼지갈비 비주얼은 나쁘지 않았습니다. 그리고 초벌된  이천억 숯불 돼지갈비. 도톰 도톰하고 양념이  잘 된 것이 비주얼 귿. 이제 본격적으로 먹어 볼 차례. 양념이 강한 고기보다는 생을 먼저 먹는 것이 국룰. 자, 시작은 돼지 생갈비 입니다. 노릇 노릇 잘 익어갑니다. 양념 안 된 돼지갈비를 맛

속초 대포항 아침식사 해장으로도 좋은 곰치탕, 생대구탕 맛집 대포곰치탕대구탕

속초! 하면 무엇이 떠오르시나요?! 흔히들 닭강정, 오징어 순대를 떠올리는 분들이 많으실 것 입니다. 하지만 속초는 그게 전부가 아니예요! 속초 가면 꼭 먹어봐야할 음식. 곰치탕을 소개해봅니다.  속초 토속 음식 곰치탕 생대구탕 맛집   곰치탕이라고 들어보셨나요?! 곰치는 바다에서 볼 수 있는  생선으로 못 생겼지만 맛이 좋은 녀석 입니다. 특유의  흐물 흐물 거리는  식감이 매력이기도 하면서 단백질, 오메가 3, 칼슘, 철분이 많아 피로회복, 면역력 강화, 혈액 순환 등등 건강에도 좋은 바다 생선이예요. 전 이번에 속초에 다녀왔는데 우연히 아침 산책을 나갔다가 곰치탕, 대구탕 맛집을 발견했어요. 간판에는 상호명이  제대로 적혀있지 않지만 검색하신다면  [ 대포 곰치탕 대구탕 ] 으로 검색해보면  이 곳을 찾으실 수 있습니다. 멀리서 가게를 발견하고  맛집 느낌!!! 이 탁 와서 성큼 성큼 다가가 보았습니다. 오전 6시 부터 오후 2 시까지만 영업 하는 이 곳. 재료는 생물로만 하신다네요. 맛에 대한 고집이 있는 곳 ! 보통 일찍 장사를 해도 저녁까지는 하는 것이 일반적인데 이 곳은 이른 아침 식사부터 점심때 까지만 영업을 하고 있습니다. 간판부터 생물, 영업 시간까지 맛집 이란 느낌을 팍팍 주는 곳. 속초 대포항 맛집 대포 곰치탕 대구탕의 내부 입니다. 제가 방문했을 때는 오전 9시 정도로 이른 시간이었지만 내부는 이미 만석이라  잠시 기다림을 갖게 되었습니다. 오전 9시부터 만석인 곳이라니?! 찐맛집이 분명하다! 라는  느낌. 대포 곰치탕 대구탕 집의 메뉴. 얼핏보면 가격이 꽤 높아보였습니다. 1 인분에 곰치탕 2만원.  대구탕은 2 인에 27000 원. 하지만 곰치는 워낙 비싼 생선인데다가 어획량이 매번 달라져서 속초 어딜가나 싯가 였습니다. 이 날 다른 곰치탕 집과 비교하면 그래도 저렴한 편인 가격이었습니다. 한 끼 식사 비용으로는  조금 높아보일 수 있으나  좋은 재료에 맛, 서비스까지  이해할 수 있고 만족이 된다면 상관 없겠죠?! 자리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