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본 콘텐츠로 건너뛰기

이북음식 전문점 평양냉면 맛집 가좌역 대동관 방문 후기

무더운 여름 날엔 냉면!
매콤, 새콤, 달콤 냉면 
찾으시는 분들 많으시죠?!
전 개인적으로 함흥냉면도 좋아하지만
은은한 육수향을 즐길 수 있는
평양 냉면도 꽤 좋아하는 편 입니다.
그래서 요즘 같은 날씨엔
이 곳 저곳 평양냉면 
새로운 평양 냉면 집을
찾아다니고는 합니다.
새롭게 방문하게 된 
평양 냉면집 한 곳을 소개해볼게요



추천할까 말까 고민되는 평양냉면 대동관


대동관 평양냉면


오늘 소개할 곳은 
가좌역 근처에 있는 대동관 이라는
이북음식 전문점 입니다.
새롭게 소문으로 알게된 곳이라
이리저리 찾아가보았는데 
생각보다 가는 길이 쉽지는 않았습니다.

가좌역 이북음식


게다가 간판은 사이드에 붙어있고,
정면에는 어지럽게
여러 물건들이 쌓여있어서 
음식점인 것을 모르고 
지나칠 뻔 했었던 기억이 있습니다.
찾아가보실 분은 
꼼꼼히 길을 살펴가야
지나치지 않을 것 같습니다.

대동관 내부


내부는 특별한 것 없이
테이블이 늘어서 있습니다.
아주 넓진 않지만 작지도 않은 내부.
하지만 요즘 같이 더운 날에는
근처에 평양냉면 집이 없기에 
사람이 많이 몰리게 되는데 
웨이팅이 생기기도 합니다.

메밀 효능


평안도 만두와 평양 냉면에 대한
설명이 있었습니다. 


메밀 차


곧 이어 물을 주셨는데
메밀 삶은 물을 주셨습니다.
평양 냉면 전문 느낌이 톽!
하지만 제가 연이어
두 번 방문 했었는데 
한 번은 손님이 없어서 인지
메밀차를 받았지만
다음 번엔 많은 만석 때문에
그냥 일반적인 
음식점 물통을 받았었습니다.


대동관 메뉴


대동관의 메뉴판 입니다.
옛날 느낌이 있긴 했지만 그래도
나름 격식(?) 있게 만든 모습

대동관 메뉴판


격식이 있어서인지
음식 가격도 꽤나 높은 편.
무엇보다 위 사진은 
제가 처음 방문했을 때 메뉴인데
약 한 달 정도만에 재방문 했을 때는
대부분 메뉴가 1-2천원 가량 
인상이 되었습니다.
평양 냉면이 14,000 원!
접시만두도 14,000 원!
이북음식이 
높은 가격임을 알고 있긴 하지만
이젠 정말 함부로
먹지 못할 고급 음식이 
되어가는 것 같아서 슬픔이...



대동관 평양냉면


얼마 지나지 않아 나온
대동관의 평양냉면.
전 왜이리도 단아한 모습의
냉면이 참 예쁘고 
보면 기분까지 좋아지는지
모르겠습니다.


대동관 찬


찬은 여느 이북음식점과
차이가 없는 심플함.


대동관 냉면


대동관의 평양냉면 육수.
참 맑습니다.
고소한 육향을 지니고 있는데
다른 평양냉면 집들보다는
살짝 간도 있고, 
감칠맛이 좋아서 
평양 냉면을 처음 접하시는 분들도
조금은 더 쉽게 다가갈 수 있는 
맛이라고 생각되었습니다.

대동관 제육

고명으로 올라간 제육.
보통 제육과 수육으로 
따로 부르는데
따지고 보면 소고기와 돼지고기.
일단 역시 삶기도 잘 삶은 맛.
촉촉하면서도 식감 좋고,
육향 좋은 고기였습니다.

만두반 대동관


먼길 왔는데 평냉만 먹고 가기엔
아쉬움이 생겨서 만두반을 주문했습니다.


대동관 만두 맛


만두까지 먹으니 
확실히 대동관의 주방장님이
요리를 잘하시는 분이구나
하고 느낄 수 있었습니다.
두부, 숙주 등 듬뿍들어서
슴슴하면서도 식감 좋은 
이북식 만두 딱 그 맛!

대동과 육수 추가


그렇게 만두를 먹다보니
다 비워내버린 평양냉면이 아쉬워
육수 추가를 부탁드렸습니다.
이 때...뭔가 눈빛이...
조금 그랬지만
제 착각인 걸로...넘어갔습니다.

대동관 완냉


일단 그렇게 
개인적으로 혼자 방문해서
대동관을 맛 본 경험은
이 맛을 이 근처에서
맛 볼 수 있다니 꽤나 괜찮다
라는 느낌이었습니다.


대동관 제육


그래서 첫 방문 후 
약 한 달이 지나서 
지인과 함께 재 방문했습니다.
이 날은 혼자가 아니기에
제육까지 주문했었습니다.
제육을 주문하니 김치가 나오더군요

제육과 곁들일 반찬


제육과 곁들일
전용 반찬도 나왔습니다.

대동관 제육 맛은


그렇게 처음 만나게 된 제육.
사진에는 뭔가 꼬릿한 느낌인데
실제로는 부드러운 수육이었습니다.
살짝 아쉬운 점은 일반 평양냉면집에서
만나던 제육과 비교하자면 
조금 촉촉함이 덜한 느낌..?
잡내는 없었지만 
삶아놓은지 시간이 아슬아슬하게
지난 것은 아닌지 의심이 조금...



대동관 평냉


하지만 이 날도 평양냉면은
맛이 좋았습니다.

평양냉면 가좌역


조금 달라진 점이 있다면
고명의 고기가 달라졌었네요.
하지만 맛 좋은 육수와
메밀 향 좋은 면은 
좋은 맛을 보여주었습니다.




요약

일단 음식 맛 자체는
꽤나 괜찮은 편이라 생각합니다.
하지만 요즘 같이
사람이 많을 시기에는
음식 퀄리티도 조금
낮아지는 것 같았습니다.

하지만 위치가 조금 아쉽고,
자체 주차장을 가지고 있지만
좁고 형태가 애매해서 
잘 못 자리를 잡으시면
식사 도중에 차 빼주러
몇 번 나가실 수 있습니다.
실제로 냉면 한 그릇 먹는데
4 번 나가시는 분도 보았어요...

마지막 서비스 측면에서는...
두 번째 방문 때에 
육수 추가를 물어보았다가

육수 다 떨어졌어요!!!

하는 외침에 어리둥절...
마지막 계산할 때 
작게 이야기해주시더군요.

한 곳에서 육수 추가하면
다른 곳들도 다 달라고 한다.
그래서 그랬다 이해해달라...
다음에 한가할 때 오면
육수 많이 주겠다.

갑작스러운 외침에 
내가 잘 못을 한건가 싶기도 하고
민망 + 기분도 상했는데 
마지막 대처를 보고 
대동관은 이제 안 와도 되겠다.
라는 생각을 하게 만들었네요.

한가할 때는 일반 음식점과
비슷한 서비스를 받을 수 있지만
바쁠 때는 무시당하거나 
기분 나쁜 대우를 받으실 수 있습니다.




음식점 정보

대동관
주 소 : 서울특별시 마포구 모래내로 7길 62 두보빌딩
전화번호 : 02-304-9110
영업시간  11 : 00 ~ 21 : 30
  브레이크 타임  15 : 00 ~ 17 :00


근처 소개할 만한 또 다른 여름 메뉴.


댓글

이 블로그의 인기 게시물

가성비 좋고 알찬 구성의 대패삼겹살 전문점. 망원 대패상회

모든 고기는 옳고, 그 안에서 골라먹는 재미가 있죠. 개인적으로는 보통  생삼겹살을 선호하지만  종종 대패 삼겹살이 떠오를 때가 있습니다. 어릴적 추억 소환과 함께 요즘엔 줄서먹는 인기 몰이 메뉴. 푸짐하게 고급 구성으로 대패 삼겹살 즐기기. 대패 삼겹살 어디까지 드셔보셨나요?! 오늘 소개할 곳은 대패 삼겹살 프랜차이즈 중에  하나인 대패상회 입니다. 저는 최근 동네 근처에 대패상회 망원 지점이 오픈해서 방문해볼 수 있었습니다. 대패상회 내부는 깔끔합니다. 보통 대패 삼겹살하면 떠오르는 편하면서도 조금 낙후된(?) 그런 느낌이 아닙니다. 각 테이블에 패드를 통해서 주문 할 수 있는 시스템. 대패 삼겹살 집에서 이런 신식 시스템을 만날 줄이야. 물론 패드 이용이 어렵고, 불편한 분들을 위해서  대면 주문도 함께 받고 있습니다. 전체적으로 저렴한 가격. 상차림비가 개인당 있긴 하지만 전혀 아깝지 않을 정도의 비용. 다양한 사이드 메뉴와  주류 및 음료까지 저렴한 점이 또 다른 장점이자 매력포인트. 저를 놀라게 했던 점 중 하나. 주문과 함께 상차림이 나오는데 쌈밥집도 아닌데 쌈 종류와 양이 어마어마하게 나와줍니다. 개인적으로 쌈싸먹는 것을 좋아해서 이렇게 다양한 종류의 쌈을 제공해주는 것은 완전 극호! 대패 삼겹살집에서  이런 쌈을 만나다니?!!! 쌈에서 끝이 아니었습니다. 김치, 콩나물 무침, 채썬 양파, 콘슬로우, 만두, 호박, 치즈떡 등등등 반찬도 다양했습니다. 거기에서 끝이 아니었습니다. 셀프바를 이용 가능한데 일단 기본찬으로 제공된  모든 찬들부터 그 외에 두부, 부추 등 추가된 재료와 반찬들이 있었고, 한 쪽에는 쌈채소 셀프바도 있었습니다! 대패 삼겹살 집 셀프바에서 이런 호사라니?! 상차림 비 있는 것이 아깝지 않죠?! 이제 본격적으로 맛을 보아야겠습니다. 저와 일행이 주문한 메뉴는 대패삼겹살과 대패목살. 가장 기본적이면서  이 곳의 대표 메뉴를 주문했습니다. 불판이 달궈지기를 기다리는 것은 참 고된 일입니다. 야채에서 고기까지  차곡 차곡 올려주

망원동 새로 생긴 숯불돼지갈비명가 이천억 방문 후기

마포구 망원동에는 맛집이 많기로 유명한 동네입니다.  일식, 양식, 중식 할 것 없이 한 가닥 한다는 가게들이  꽤 즐비하게 모여있습니다. 그런 동네에 종종 새로 생기는 음식점들을 볼 수 있는데  걱정이 되면서도 내심 기대도 되어 새로 오픈한 곳에 방문해보았습니다. 오늘 방문한 곳은 바로 숯불 돼지갈비 전문점 이천억 돼지갈비 입니다.  마포구 망원 숯불돼지갈비명가 이천억 방문기 망원동에 새로 생긴 돼지갈비집. 근처에 잘나가는 명륜진사갈비와 원조 청기와 숯불갈비가 있는데도 떡 하니 크게 들어왔습니다. 그만큼 자신 있다는 뜻인가?! 내부는 특별한 것은 없습니다. 사실 이천억 돼지갈비가  들어온 이 음식점 자리는 이 전에 몇 개의 음식점이 들어왔던 자리라서 그런지 그 구조 그대로 사용하고 있었습니다. 망원 이천억 돼지갈비의 메뉴판. 메인 메뉴인  초벌 숯불 돼지갈비 부터해서 삼겹살, 불고기, 갈비탕 까지 다양한 메뉴들이 준비되어 있었습니다. 점심 메뉴까지 있는 곳! 테이블에도 메뉴판이 있었어요. 음... 요즘 물가가 비싸지기도 했지만 일단 전체적으로 저렴한 가격은 아니었습니다. 좋은 고기를 쓰나보지?! 기본찬이 나와주었습니다.  고추 된장 무침,  양파 장아찌, 샐러드,  가지튀김, 더덕 무침?! 독특하게도 가지 튀김 소스는 옛날 스타일 케찹 마요네즈 소스. 더덕은 말린 더덕? 인 것 같았습니다.  독특한 것 없이 보였는데  뭔가 독특하면서도 흥미진진. 잘 볼 수 없는 구성이었습니다. 저와 지인은 돼지생갈비와 초벌 숯불돼지갈비 각 각 1 인분씩 주문 해보았습니다. 숯불돼지갈비 3+1 행사를 하고 있었지만 다양하게 먹어 보고,  맛이 어떤가 보기 위함이었지요! 일단 생 돼지갈비 비주얼은 나쁘지 않았습니다. 그리고 초벌된  이천억 숯불 돼지갈비. 도톰 도톰하고 양념이  잘 된 것이 비주얼 귿. 이제 본격적으로 먹어 볼 차례. 양념이 강한 고기보다는 생을 먼저 먹는 것이 국룰. 자, 시작은 돼지 생갈비 입니다. 노릇 노릇 잘 익어갑니다. 양념 안 된 돼지갈비를 맛

속초 대포항 아침식사 해장으로도 좋은 곰치탕, 생대구탕 맛집 대포곰치탕대구탕

속초! 하면 무엇이 떠오르시나요?! 흔히들 닭강정, 오징어 순대를 떠올리는 분들이 많으실 것 입니다. 하지만 속초는 그게 전부가 아니예요! 속초 가면 꼭 먹어봐야할 음식. 곰치탕을 소개해봅니다.  속초 토속 음식 곰치탕 생대구탕 맛집   곰치탕이라고 들어보셨나요?! 곰치는 바다에서 볼 수 있는  생선으로 못 생겼지만 맛이 좋은 녀석 입니다. 특유의  흐물 흐물 거리는  식감이 매력이기도 하면서 단백질, 오메가 3, 칼슘, 철분이 많아 피로회복, 면역력 강화, 혈액 순환 등등 건강에도 좋은 바다 생선이예요. 전 이번에 속초에 다녀왔는데 우연히 아침 산책을 나갔다가 곰치탕, 대구탕 맛집을 발견했어요. 간판에는 상호명이  제대로 적혀있지 않지만 검색하신다면  [ 대포 곰치탕 대구탕 ] 으로 검색해보면  이 곳을 찾으실 수 있습니다. 멀리서 가게를 발견하고  맛집 느낌!!! 이 탁 와서 성큼 성큼 다가가 보았습니다. 오전 6시 부터 오후 2 시까지만 영업 하는 이 곳. 재료는 생물로만 하신다네요. 맛에 대한 고집이 있는 곳 ! 보통 일찍 장사를 해도 저녁까지는 하는 것이 일반적인데 이 곳은 이른 아침 식사부터 점심때 까지만 영업을 하고 있습니다. 간판부터 생물, 영업 시간까지 맛집 이란 느낌을 팍팍 주는 곳. 속초 대포항 맛집 대포 곰치탕 대구탕의 내부 입니다. 제가 방문했을 때는 오전 9시 정도로 이른 시간이었지만 내부는 이미 만석이라  잠시 기다림을 갖게 되었습니다. 오전 9시부터 만석인 곳이라니?! 찐맛집이 분명하다! 라는  느낌. 대포 곰치탕 대구탕 집의 메뉴. 얼핏보면 가격이 꽤 높아보였습니다. 1 인분에 곰치탕 2만원.  대구탕은 2 인에 27000 원. 하지만 곰치는 워낙 비싼 생선인데다가 어획량이 매번 달라져서 속초 어딜가나 싯가 였습니다. 이 날 다른 곰치탕 집과 비교하면 그래도 저렴한 편인 가격이었습니다. 한 끼 식사 비용으로는  조금 높아보일 수 있으나  좋은 재료에 맛, 서비스까지  이해할 수 있고 만족이 된다면 상관 없겠죠?! 자리를